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메뉴 본문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훼 및 조경식물학 연구실

메뉴보기

Introduction

HOME  > Introduction

화훼원예(floriculture)란 식물의 관상가치를 발굴하고 관상식물을 집약적이고 기술적으로 재배, 활용하는 것이다. 화훼원예학은 화훼작물의 생산뿐만 아니라 분류, 번식, 유전, 육종, 이용, 유통 등을 학문적으로 연구하는 분야이다. 또한 최근 정원 산업의 발전과 도시농업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면서 산업적인 면을 바탕으로 인간의 생활과 밀접한 연관이 있는 학문이다.
Floriculture focuses on the discovery and utilization of the plant's ornamental value. Floricultural studies research the production of floricultural crops, as well as the classification, propagation, genetics, breeding, utilization, and distribution of the crops. With the recent development of the garden industry and the increasing interest in urban agriculture, it is also closely related to human life based on the industrial aspect.


서울대학교 화훼 및 조경식물학 연구실은 1967년 원예학과가 신설됨과 함께 1968년 화훼학교실로 시작하였다. 1946년 본교에 부임하신 류달영 교수님께서 1대 지도교수를 맡으셨고, 2대 염도의 교수님(1974년), 3대 김기선 교수님(1988년)을 거쳐 2022년 4대 지도교수로 이효범 교수가 부임하여 화훼학 연구를 이어가고 있다. 1960년대 한국잔디 종자 발아 연구와 나라꽃 무궁화의 육종 및 재배생리 연구를 시작으로, 관상용 조경식물의 활용, 화훼작물의 개화조절, 멸종위기 자생식물의 종자휴면, 온실 내 보광 및 양액재배 기술 등을 연구하였다.
Floriculture & Landscape Plants Laboratory at Seoul National University began in 1968 with the establishment of the Department of Horticulture in 1967. Dr. Talyoung Yu, who arrived at the university in 1946, served as the first advisor, followed by Dr. Doyi Yeam (1974), Dr. Ki Sun Kim (1988), and Dr. Hyo Beom Lee (2022). Starting with research on seed germination of zoysia grass and breeding and cultivation of Korean Hibiscus in the 1960s, we researched the utilization of ornamental plants, manipulation of flowering in horticultural crops, seed dormancy of endangered native plants, and techniques for supplemental lighting and nutrient cultivation in greenhouses.

 

현재 환경 요인의 변화에 따른 화훼작물의 광합성, 개화, 노화 등의 반응을 관찰하고, 생육 특성을 바탕으로 인위적인 재배환경 조절을 통해 생산 효율 및 품질 개선, 연중생산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현재 난과 식물의 광합성 및 개화조절 연구, 자생식물 개화 조건 구명 및 연중생산 기술 개발, 화훼작물 생장 및 개화 모형 개발 등의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We are currently conducting research on the crassulacean acid metabolism of Orchidaceae plants, manipulation of flowering and year-round production of Korean native plants, and development of crop growth and flowering models in floricultural crop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