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메뉴 본문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주요안내

HOME 사이트맵 폰트크기 키움 100% 110% 120% 130% 140% 폰트크기 줄임
메뉴보기
제목
전국 농업 기후도 처음 나왔다
작성일
2010-05-07
조회수
21


지역별로 기르기 적합한 작물을 파악할 수 있도록 전 국토를 작은 단위로 나눠 기후 정보를 제공하는 '농업 기후도'가 처음 나왔다.

농림수산식품부는 경희대 연구팀이 2006년부터 4년간 10억원의 연구개발비를 지원받아 전국을 30m 단위로 나눠 높은 해상도의 농업 기후 정보를 알려주는 '디지털 농업 기후도'를 제작했다고 5일 밝혔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그동안은 농업 기후가 필요한 지역에 대한 정확하고 구체적인 자료가 제공되지 않아 농작물 재배 농가가 기후를 예측하기 어려웠다"고 말했다.

그러나 농업 기후도는 전국 어디든 30m 단위로 기후 정보를 제공해 재배 적지를 선택하는 데 도움을 주고 이를 통해 농산물을 안정적으로 생산.공급할 수 있다고 농식품부는 설명했다.

기후도는 과거 30년간의 일평균 최고.최저 기온, 적산일사량(작물이 일생을 마치는 데 필요한 일사량의 총량), 강수량 등의 정보를 제공한다.

또 이를 토대로 작물의 생장 시작일, 수확 적기 등 기상과 작물 생육과의 상관관계를 수치화한 농업기후 지수 분포도를 제공한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농업 기후도는 한 번 심으면 10년 이상 교체할 수 없는 과수 같은 작목의 재배 적지를 선택하는 데 유용하고 기존 작목을 바꿀 때도 좋은 길잡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농업 기후도는 국가농림기상센터 홈페이지(www.ncam.kr)에서 볼 수 있다.

정성호 기자 sisyphe@yna.co.kr
<서울=연합뉴스>



 
전자기후도 보러가기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다음글
전국 '농업 기후도' 나왔다
/ 관리자
지역별로 적합한 농작물을 파악할 수 있도록 전 국토를 작은 단위로 나눠 기후 정보를 제공하는 '농업 기후도'가 처음 나왔다. 농림수산식품부는 경희대 연구팀이 전국을 30m 단위로 나눠 높은 해상도의 농업 기후 정보를 알려주는 '디지털 농업 기후도'를 제작했다고 5일 밝혔다..
이전글
식량 녹색혁명을 넘어, 환경 녹색혁명으로
/ 관리자
이병렬 교수 [이투뉴스 / 칼럼] 우리나라는 1960년대 식량자급과 산림녹화를 통해 녹색혁명의 세계적인 성공사례로 널리 알려져 있다. 녹색혁명과 함께 국민생활 수준의 질적 향상을 위해 전개한 새마을운동은 지금까지 개발도상국의 경제발전계획 수립에 항상 ..